로고

WMC 호신술 특강 발동 걸었다

올해 충북지역에서 내년에는 전국 학교로 확대 예정

김찬호 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2/12/02 [18:22]

WMC 호신술 특강 발동 걸었다

올해 충북지역에서 내년에는 전국 학교로 확대 예정

김찬호 전문기자 | 입력 : 2022/12/02 [18:22]

 

▲  한국교원대 부설 고등학생들에게 호신술을 지도하고 있는 K무예진흥연구소 김덕현 대표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WMC)가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NMC) 사업으로 국내 주요 학교를 중심으로 호신술 특강을 시작했다.

 

올해는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보유도시인 충북의 지역학생을 위한 호신술 특강을 지난 달 30일부터 진행하고 있다. 한국교원대 부설고 3학년을 대상으로 한 첫 호신술 특강은 WMC 국제무예아카데미에서 WMC 호신술 강사진을 초청해 3학년 학생 111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 호신술 특강에서는 충북지역 학생들의 생활 안전 및 건강도모와 무예의 이상을 교육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있으며, 청소년들이 타인의 공격과 폭력을 방어해 예기치 않은 위험 상황에 처했을 때 자신을 방어할 수 있는 기능을 배우게 된다.

 

호신술 특강 지도를 맡은 K-무예진흥연구소의 김덕현·박창민 강사는 참가자들이 호신술 동작을 따라 하고 익힐 수 있도록 다양한 동작 시연과 실습도 함께 진행했다.

 

WMC 백성일 사무총장은 "충북지역 학생들을 위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교육과 학교, 기관 등 찾아가는 호신술 특강을 앞으로도 계속 진행할 계획이며 폭력 예방과 도민의 안전을 위해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 호신술 특강은 현재까지 170여명의 교육생이 참여했으며 충주 중앙중학교, 청주 원평중학교 등 신청한 학교 순으로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며 교육참여시 수료증과 기념품이 전달된다. 호신술 특강은 WMC에 사전 신청하면 교육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WMC는 현재 호신술 강사 10명을 선발해 초, 중, 고, 대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호신술특강을 지속적으로 개최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내년에는 전국을 대상으로 강좌를 확대해 학교 폭력 예방 및 건강한 무예수련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문의 WMC 호신술담당자 ☎043-220-8776.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배우 김우석의 무예실력은?
1/2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유도 홍백대+주짓수 블랙벨트 국내 최초로 나왔다 / 편집부
경찰 무도가산점 변경 / 김찬호 전문기자
대한무에타이협회 국가대표 선발전 성황리에 개최 / 이상빈 전문기자
스포츠산업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 / 이은오 기자
전국의 무예인들이 충주로 모인다 / 강상호 기자
서울올림픽파크텔, 31년만의 리모델링 개장 / 김광열 서울본부장
용인대 무도대학 신임학장에 김영학교수 임명 / 편집부
전통무예진흥법 전부개정안 공청회 열려 / 김승 편집인
‘하이브리드 무예 종합경기’ 2022 온라인 세계무예마스터십 개막 / WMC합동취재단
WMC, NMC 워크샵 22개국 참여 성료 / 강상호 전문기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