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유도 홍백대+주짓수 블랙벨트 국내 최초로 나왔다

유도6단 최찬익원장

편집부 | 기사입력 2022/01/28 [17:51]

유도 홍백대+주짓수 블랙벨트 국내 최초로 나왔다

유도6단 최찬익원장

편집부 | 입력 : 2022/01/28 [17:51]

 

▲ 좌) 이승재 총재, 우)최찬익 원장  © 대한브라질리언주짓수연맹


지난 27일 대한브라질리언주짓수연맹(총재 이승재)은 유도 홍백대+주짓수 블랙밸트 1호가 나왔다고  알렸다. 

 

주인공은 유도 공인 6단이면서 한의사인 최찬익 원장(51)이다. 그는 필리핀에 의료법인을 설립해 한의사로 활동하고 있던 중, 코로나-19로 한국에 입국해 머물면서 무예서 집필 작업과 주짓수, 검도수련에 집중했었다. 

 

최원장은 “50살이 되기 전에 주짓수 블랙벨트에 도달 하려고 했는데, 흰띠부터 다시 시작해 결국 12년이 걸렸다”면서, “이번에는 검도3단에도 도전할 예정”이라고 했다. 

 

최원장은 한의학의 활법 소생술과 접골법 및 무술서를 집필중이다. 최근에 무술과 의학서 중 13번째 책으로 현대 유도와 아이키도의 원류인 130여년전의 ‘천신진양류’ 전서를 번역,해설하고 편저해 출판 했었다. 그리고 올해는 봄에는 검도의 유명한 철학서인 ‘고양이의 묘술’해설판을 내고, 겨울에는 고류부터 현대 유도까지를 망라한 ‘유도대사전’을 출판하도록 기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원장은 한국 최초로 아내인 서지나와 2019년 히말라야 14좌 BC를 모두 완등하고 '평범한 사람들의 히말라야 14좌'라는 산악 도서를 2권 낸 바 있다.  또한 그는 2016 청주 세계무예마스터십 동남아 협력관을 담당하였으며, 필리핀 의료법인 HLO 대표, 팀 블리자드(BLIZZARD)에서 그랜드 마스터로 활동했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충남 지자체들, 전통무예로 축제 풍성하게 만든다
1/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찰 무도가산점 변경 / 김찬호 전문기자
2024 무에타이 국가대표 선발 완료…국제대회 꼼짝마!! / 권석무 기자
무에타이 국가대표 선발전 밎 신인왕전 열린다 / 권석무 기자
말을 탄 동상에는 사연이 있다 / 편집부
독특한 2024파리올림픽 포스터 / 허 진(학생기자단)
정도술 안길원 대종사 별세 / 김덕현 경기본부장
[2023 항저우] 구본철, 주짓수 남자 첫 금메달 / 권석무 기자
배형식 회장, 국제크라쉬협회(IKA) 집행위원 임명 / 권석무 기자
무에타이·킥복싱 2028LA올림픽 채택 불발 / 권석무 기자
[武評] 천하택견명인전 충주 상륙과 택견 내홍 / 권석무 기자
무예계 많이 본 기사